noom

글로벌 헬스케어 회사 눔(Noom Inc.)과 서울시 주요 보건소가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한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 걷기 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걷기 사업은 서울시 건강체중 3.3.3.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시 중구, 금천구 주민의 건강 증진을 위해 진행되며 눔의 소셜 만보기 앱 ‘눔 워크(Noom Walk)’를 사용해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를 4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6개월 동안 운영할 예정이다.

걷기 운동은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운동으로 특히 무릎이 좋지 않거나 체중이 많이 나가는 사람도 부담없이 꾸준히 할 수 있는 운동이다. 특히 체지방 감소를 위해서는 적정 강도로 오랜 시간 운동하는 것이 중요한데, 걷기 운동은 몸에 무리 없이 오랜 시간 유지할 수 있어 큰 도움이 되고 체중 관리는 물론 체력 향상을 통한 건강 증진에도 매우 효과적이다.

효과적인 걷기 운동을 하기 위해서는 바른 자세도 중요하지만 매일 꾸준히 하는 것이 필요하다.

눔 워크는 쉽고 재미있는 신개념 소설(SNS) 만보기 앱으로 처음 설치한 이후에 켰다 껐다하는 별도의 실행 없이도 자동으로 걸음 수를 측정해주기 때문에 본인이 하루에 몇 걸음을 걷는 지 손쉽게 알 수 있고 GPS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하루 종일 켜두어도 배터리 소모가 적다.

정수덕 눔코리아 총괄 이사는  “앞으로도 이러한 걷기 마일리지를 활용한 프로젝트나 사업이 더욱 활발해질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재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에 참여한 주민은 약 1,000명이며, 프로젝트가 종료되는 9월 30일까지 서울시 중구, 금천구 주민이라면 언제라도 신청 페이지를 통해 ‘걷기 마일리지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다.